해외 한국 브랜드 짝퉁 유통 근절 위해 관세청-특허청 협력

동남아·남미 등에서 우리 기업 브랜드 짝퉁 대거 유통
외국 세관원 교육 통해 국가간 군산 브랜드 짝퉁 유통 방지
기사입력 : 2022-03-30 17:24:41 최종수정 : 2022-03-30 17: 27 김재영 기자
  • 인쇄
  • +
  • -
▲ 사진=관세청 제공 / 관세청 관세인재개발원 조은정 원장(2022.03.30)

관세청 관세인재개발원(원장 조은정)과 특허청 국제지식재산연수원(원장 김태응)은 30일 “세계적인 한류 열풍에 우리기업 상품의 해외 위조 유통이 급증함에 따라 이를 방지하기 위한 지식재산권 보호 및 관세행정 역량교육 강화를 목적으로 업무협약을 체결 했다”고 밝혔다.

관세청 인재개발과 마순덕 과장은 “현재 동남아, 남미 등에서 우리기업 상품의 위조품들이 대량으로 생산·유통되고 있고, 위조품의 국가 간 이동으로 인해 피해가 더욱 커지고 있다”며 “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관세청과 특허청이 외국인 세관공무원 대상 교육과정에 지식재산권과 관세행정 관련 과목을 편성, 강사를 상호 파견하는 등의 교육협력을 추진할 예정이며, 공동 교육 과정 및 교재 개발 등 교육품질을 높이기 위한 기반 공유와 연계 등의 활동에도 협력함으로써 양 기관 관련 행정의 이해도를 높이고, 국제 지식재산권 보호 행정의 저변을 확산하는데 적극 노력할 계획”이라고 향후 계획을 밝혔다.

이번 업무협력을 통한 교육 강화로 개도국 세관 공무원의 지식재산권 보호 역량이 강화되어, 해외 진출 우리기업의 지식재산권이 해외 통관과정에서부터 적극적으로 보호받는 등 지식재산 보호의 실효성이 한층 더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관세청과 특허청은 지난 2013년에 ‘지식재산권 보호에 대한 양해각서’를 체결해 지식재산권 침해물품 합동 단속, 정보 공유 등 범부처적 지식재산 보호를 위한 정책 추진에 적극 협력하고 있다.

관세청 조은정 관세인재개발원장은 “최근 지식재산권 보호가 강화되는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이 발효되는 등 세계 각국은 지식재산권 보호 강화가 보편화되어 지식재산권 침해물품의 수출입으로부터 우리 기업과 국민생활 보호에 더욱 노력할 것이며,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국제 관세행정 현대화 선도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특허청 김태응 국제지식재산연수원장은 “이번 업무협력은 한류기업 진출국가 세관공무원의 지식재산 보호역량 강화가 주 목적으로, 우리기업의 지식재산 권리가 효과적으로 보호받을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하는데 의미가 있다”며, “특허청과 관세청은 해외 진출한 우리 기업 보호와 국익을 위해 앞으로도 정책적 지원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주)티알앤디에프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재영 기자

태그

댓글쓰기

전체댓글수 0

  • 인사·동정
    윤태식 관세청장, 국내 9개 면세업계 대표자 간담회 개최
    윤태식 관세청장이 15일 오후 2시30분 부터 4시까지 서울세관에서 국내 면세점 9개 업체 최고 경영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참석한 국내 면세업계 대표자들은 한국면세점협회 협회장이며 호텔신라 TR(Travel Retail) 부문장인 김태호 부사장과 롯데면세점의 김주남 상무, 신세계면세점의 유신열 대표, 현대백화점면세점의 이재실 대표, HDC신라면세점의 김대
  • TWFA
    TFWA, ‘Beauty in Travel Retail’ 온라인 컨퍼런스 개최
    TFWA(Tax Free World Association, 회장 에릭 율 모르텐센)는 오는 6월 14일과 15일 양일에 걸쳐 각각 오후 5시 30분~7시(CET AM10:30~PM12)에 ‘Beauty in Travel Retail’ 온라인 컨퍼런스를 TFWA365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개최한다고 9일 공개했다. 이번 온라인 컨퍼런스는 독일의 세계적인 면세
  • 특허경쟁
    아! 롯데마저... 코엑스면세점 특허 갱신 포기
    장기간의 코로나 여파로 인한 어려움으로 국내 최초의 면세점 기업인 롯데면세점(대표 이갑)이 서울 삼성동에 위치한 코엑스점의 특허 갱신 심사 신청을 하지 않기로 8일 결정했다. 롯데면세점 관계자는 “8일 오후 롯데호텔서울에서 열린 ㈜호텔롯데 이사회를 통해 의결됐다”며 “코엑스점의 특허기간은 지난 17년 12월에 획득한 특허로 22년 12월 31일까지기 때문에

TR&DF 뉴스레터

TR&DF의 심층적인 분석 콘텐츠가
담긴 뉴스레터로 하루를 시작하세요.

TR&DF 뉴스레터
등록해 주셔서 감사합니다.